주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Home > 바다여행소식 > 여행후기
나의 감성여행기 조회
남아공전, '모든 것'을 쏟아 부어야 하는 이유는 [2019 U20 월드컵] 대한민국 화이팅!!!
닉네임 박소연 작성일2019-05-28 조회수556
2019 U20 월드컵 한국팀 경기 및 중계 일정. 그래픽=김명석

[스포츠한국 김명석 기자] 그야말로 ‘총력’을 기울여야 하는 무대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2019 U20 월드컵 두 번째 경기를 치른다. 무대는 29일 오전 3시30분(이하 한국시각) 폴란드 스타디온 미에이스키에서 열리는 남아프리카공화국과의 대회 조별리그 F조 2차전이다.

목표는 단 하나, 승리뿐이다.

앞서 한국은 지난 첫 경기에서 포르투갈에 0-1로 졌다. 전반 7분 만에 상대 역습에 와르르 무너지면서 일격을 맞았고, 이후 끝내 균형을 맞추지 못했다. 강력한 우승후보를 상대로 단 1골만 내줬다는 점에서 ‘최악의 시나리오’는 피했지만, 어쨌든 남아공-아르헨티나로 이어지는 2연전에 대한 부담감은 매우 커진 상황이다.

이번 대회는 각 조 1·2위뿐만 아니라 3위에게도 16강 진출 가능성이 열려 있다. 6개 조 3위 중 성적이 좋은 상위 4개 팀도 조별리그를 통과한다. 객관적인 전력상 한국은 조 3위를 통한 16강 진출 루트가 현실적이다.

ⓒ대한축구협회

이를 위해서는 조별리그에서 승점 4점은 얻어야 한다. 승점 3점을 얻고도 16강에 오른 사례가 있긴 하나 극히 이례적이다. 최근 두 대회 동안 조 3위로 16강에 오른 8개 팀 가운데 승점 3점은 단 한 팀뿐이었다. 승점 4점은 얻어야 사실상 안정적으로 16강 토너먼트를 준비할 수 있다.

객관적인 전력상 남아공은 한국이 승점 3점을 노릴 수 있는 가능성이 그나마 높은 상대다. 내달 1일 최종전 상대인 아르헨티나는 전통적인 대회 강팀이자, 이번 대회 역시 강력한 우승후보로 손꼽히는 팀이기 때문이다. 남아공전이 총력을 기울여야 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관건은 남아공 역시도 한국과 같은 상황이라는 점이다. 남아공은 지난 첫 경기에서 아르헨티나에 2-5로 졌다. 포르투갈과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만나는 만큼 남아공 역시 한국을 상대로 승점 3점을 쌓아야 16강 진출을 향한 가능성을 이어갈 수 있다. 그야말로 한국과 남아공 모두 벼랑 끝에서 맞대결을 펼치는 셈이다.

ⓒ대한축구협회

역시나 중요한 것은 정정용 감독이 ‘어떠한’ 묘책을 꺼내드느냐다. 전술 변화나 카드 등을 통해 상대의 허를 찌르는 것이 중요하다. 에이스 역할을 해줘야 할 이강인(발렌시아) 활용법을 어떻게 극대화시킬 지, 상대의 빠른 역습에 얼마나 안정적으로 대처할 지가 정 감독에겐 고민의 지점이다.

만약 남아공을 꺾고 승점 3점을 얻으면 지난 포르투갈전 패배의 분위기를 완전히 돌려놓을 수 있다. 16강 진출이라는 강력한 동기부여 속에 아르헨티나전을 앞두고 자신감을 얻을 수 있다. 반면 남아공을 넘지 못할 경우 앞선 노력들이 단숨에 수포로 돌아갈 수 있다. 남아공전의 목표는 그래서 단 하나, 필승 뿐이다.

한편 남아공은 올해 아프리카 U-20 네이션스컵 3위 자격으로 이번 대회에 나선 팀이다. 당시 조별리그에선 1승2무(승점5)의 성적으로 나이지리아에 이어 4강에 올랐으나, 세네갈과의 4강전에서 패배해 결승 진출엔 실패했다. 나이지리아와의 3위 결정전에선 승부차기 끝에 승리했다.

ⓒ대한축구협회

 

대한민국 화이팅 ^&^당당한 남자로 변신 ~~ 짜잔

방문 여행지

다음글 ▲ 부산에서 오신 소중한 인연~♡ 궁항마을 사무장 2019-06-02
이전글 ▼ 쌍근마을 방문해서 VR몇장 찍어봤습니다. 물괴기 2019-05-24

QR CODE

오른쪽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이 QR Code는 현재 페이지 의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현재페이지로 연결되는 QR코드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결과보기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저작권 표시, 정보변경 불가, 상업적으로 이용불가

콘텐츠 담당자 :
사이트관리 관리자
전화 :
미지정
콘텐츠 최종 수정일 :
2017-11-17